광고
광고

시흥시 신현동, 연성동 밤거리 밝아져... 노후 조명시설 개선으로 쾌적한 통행환경 조성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3/28 [12:50]

시흥시 신현동, 연성동 밤거리 밝아져... 노후 조명시설 개선으로 쾌적한 통행환경 조성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03/28 [12:50]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신현동 및 연성동 지역 주민들에게 안전하고 밝은 야간 통행 환경을 제공하고자 노후화된 가로등 및 보안등 등기구 248개를 LED 등기구로 교체했다.

 

본 사업은 2022년 1차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으로 진행된 것으로 총사업비 2억5천만원이 투입돼, 지난해 11월 현장조사를 시작으로 올해 3월 노후 등기구 및 점멸기 교체작업을 완료했다.

 

기존 메탈할라이드, 나트륨등보다 광효율이 우수한 고효율 LED 등은 안전한 야간 보행환경을 제공하며, 에너지 사용량도 기존 대비 42%가량 절감돼 전기요금 및 유지관리 비용도 대폭 줄어들 것으로 보여 경제적이다.

 

또한, 시는 2023년 ‘경기도 안전환경 조성사업’으로 선정돼, 오는 4월부터 교통사고 위험구간 노후 가로등 100개소 교체를 시작으로 오는 7월까지 관내 노후 조명시설 개선사업을 마무리해 LED 가로등 교체 비율을 70%까지 끌어 올릴 계획이다.

 

전종삼 시흥시 도로시설과장은 “앞으로도 노후 조명시설 개선사업 예산을 확보할 수 있도록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 도전해, 밝고 안전한 시흥시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